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6 21:16

  • 뉴스 > 생활

장성군, 읍‧면 보건지소 순회 '치매 환자 쉼터 운영' 재개

기사입력 2022-05-25 11: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장성군이 ‘찾아가는 치매환자 쉼터 운영’을 재개한다.

군은 오는 6월부터 읍‧면 보건지소를 순회하며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인지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토탈공예, 원예치료, 요가 활동 등 인지 자극을 통해 방문이 어려운 치매 어르신들의 증상 악화를 방지하기 위함이다.

군은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치매 선별검사도 병행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는 조기 검진과 체계적인 치료를 통해 충분히 극복할 수 있는 질병”이라면서 검진을 희망하거나 주변에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이 계시면 주저말고 연락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성군은 ‘치매 치료 1번지’답게 치매예방교실 운영, 치매검사비 지원, 치매치료 약제비 및 조호물품 제공 등 치매 예방과 치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고령화되는 사회에서 치매는 지역사회가 함께 극복해야 할 사회문제임을 인식하고 치매극복선도단체를 지정하는 등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의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치매환자 쉼터 이용, 치매 검사 및 지원에 대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치매안심센터(061-390-7163~7171) 또는 치매상담콜센터(1899-9988)로 문의하면 된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