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6 22:43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장성군, 미래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에 집중한다

새해 첫 교육발전협의회 개최… 현안 18건 처리

기사입력 2022-01-20 18:4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전남 장성군이 19일 군청 상황실에서 새해 첫 교육발전협의회 희의를 열었다.

군은 2022년을 교육 혁신의 원년으로 삼고, 인공지능과 메타버스 등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갈 미래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에 집중한다.

이번 회의에서는 학교 밖 환경 개선, 교통 안전 시설물 설치, 장성군 외국어체험센터의 효율적 운영방안 등 11건의 제안을 건의했다. 향후 관련부서 협의를 통해 건의된 제안 처리결과를 오는 3월 회의에서 공유할 계획이다.

지난해 교육발전협의회에서 제안된 소프트웨어 교육, 학교숲 조성, 마을 교육 공동체 구성, 학교 환경 개선 등 총 18건은 즉시 검토를 마쳤으며, 교육 현장의 민원을 합리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군 관계자와 학부모, 학교장 등이 함께 머리를 맞댔다.
 

앞서, 장성군은 지난 5월 장성교육지원청, 장성경찰서, 장성소방서 4개 유관기관과 교육협력 업무 협약을 맺고, 인재 육성과 교육 현안 해결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또 지난해 10월에는 장성교육지원청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군은 장성하이텍고등학교 내 ‘창의융합교육관’ 건립에 10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교육은 장성의 미래 100년을 좌우한다 할 수 있을 만큼 중요한 문제”라며 “교육발전협의회를 통해 교육현장의 이슈들을 합리적으로 해결하는 한편, 교육 지원도 점차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장성군 #유두석 군수 #장성교육지원청 #교육발전협의회 #인공지능 #메타버스 #창의융합교육관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