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6 22:43

  • 뉴스 > 사회

해남군, 드론 활용 핀셋 방제로 조류인플루엔자 차단 총력

기사입력 2022-01-20 18:2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지속적인 한파와 더불어 영암 등 인근지역에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산됨에 따라 1월 22일까지 발생위험주의보를 연장하고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해남에서도 최근 야생조류 분변에서 저병원성 AI 바이러스가 검출되고, 종계(부화용 계란생산)농가에서 H9형 저병원성 바이러스가 검출된 바 있다.

이에 군은 철새도래지인 고천암호, 금호호, 영암호 주변지역에 대하여 집중소독을 실시하는 한편 농장 주변 방역을 한층 강화하고 있다. 또한 기존 호소 및 하천도로에 설치한 생석회 차단벨트는 12개소를 추가하여 48개소에 생석회 2차 차단벨트를 구축했다.

특히 기존 방역장비로는 방역이 어려운 가금농장 지붕 등 취약구역에 대해 드론을 활용한 핀셋 방역에 나서고 있다. 드론 방역은 관내 가금농장 35개소 전체에 대해 21일까지 실시할 계획으로 AI 퇴치에 선제적으로 대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해남군은 지난해 10월부터 올 2월까지 5개월간 특별방역기간으로 설정, 축산사업소 내 특별방역대책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거점소독시설은 24시간 가동하는 등 AI와 구제역, 아프리카 돼지 열병 등 가축 질병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해남군 관내 가금류 사육은 142농가에서 214만여 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해남군 #드론 #핀셋 방제 #조류인플루엔자 # AI 바이러스 #야생조류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광배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