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2 12:21

  • 뉴스 > 지방자치뉴스

광주도시철도공사, ‘2021 여가친화기관’ 인증받아

일과 여가의 균형 통한 경쟁력 확보 노력 인정

기사입력 2021-11-23 21:5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광주도시철도공사(사장 윤진보)가 문화체육관광부와 (재)지역문화진흥원으로부터 ‘2021 여가친화기관’으로 인증받았다.
사진 : 광주도시철도공사 윤진보 사장
이번 심사에서 공사는 탄력적 근무시간 제도를 적극 활용해 실질적 효과를 거두고, 맞춤형 복지제도, 동호회 활동 등을 통해 근로자들이 업무 의욕 향상과 충분한 휴식까지 이룰 수 있도록 노력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코로나 상황을 맞아 안전한 근로와 휴식 환경 조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섰으며, 근로자 정신건강 관리, 힐링프로그램 활성화 등을 펼친 점도 인정받았다.

이번 인증 획득으로, 공사는 앞으로 3년간 여가친화인증 마크를 홍보활동에 사용할 수 있으며, 근로자 휴가지원사업, 직장인 인문학 강좌 등 다양한 문체부 연계 사업의 혜택도 받을 수 있게 됐다.  

윤진보 사장은 “일 가정 양립의 따뜻한 직장 분위기가 바로 시민 행복을 향한 경쟁력으로 이어질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구성원들이 일과 여가의 균형을 맞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진보 사장 #광주도시철도공사 #여가친화기관 #일 가정 양립 #문화체육관광부 #(재)지역문화진흥원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