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2 11:57

  • 뉴스 > 정치

화순군의회, 풍력 관련 산업통상자원부 방문

풍력발전시설 이격거리, 주민 수용성 제고, 주민 갈등 해소 방안 강구 건의

기사입력 2021-11-23 16:3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 화순군의회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류영길) 위원과 화순군 관계자가 지난 19일 풍력발전시설 이격거리와 관련하여 산업통상자원부를 방문하고 화순군의회의 건의서를 전달하였다.

23일 군의회에 따르면 이날 풍력발전시설 이격거리 규제에 대하여 합리적이고 과학적인 기준 마련과 풍력발전시설 주민 수용성 제고 및 주민 갈등 해소 방안을 강구해 줄 것을 정부에 요청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풍력발전시설의 이격거리 표준화를 위한 용역이 현재 진행 중이며 금년 12월 중 이격거리와 주민 수용성 제고를 위한 이익 공유 지침 등 정부안이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아래는 화순군의회에서 산업통상자원부에 제출한 건의서 전문

 건  의  서


『신·재생에너지(풍력발전)사업 주민갈등 해소대책 마련 건의』

 
현재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에 따라 전국에서 수많은 신·재생에너지발전 사업이 시행되고 있으며 이에 따른 민원 역시 빈발하고 있습니다.

최근 5년간 우리 전남지역에서 발생하고 있는 관련 민원만도 500여건에 달한다고 합니다.

우리군 역시 예외는 아니어서 풍력발전시설 이격거리 강화를 요구하는 주민청구조례가 제출되고 주민시위가 연일 계속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하지만 주민청구조례안이 해당 지역만이 아닌 우리군 전 지역에 영향을 미치는 점과 풍력발전시설로 인한 주민피해 정도에 대한 과학적인 판단이 어려워 조례안 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따라서 각 지자체별로 상이한 이격거리 규제에 관한 합리적이고 과학적인 기준 마련이 시급하고 주민이 이익을 공유하는 등 주민 수용성을 높힐 수 있는 제도적 장치 역시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정부역시 이러한 점을 잘 알고 관련 대책을 마련하고 있으리라 믿습니다.

하지만 지역의 현실은 이러한 대책이 시급히 필요하다는 것을 거듭 강조 드리며,

아무쪼록 표준조례안 제정등을 포함한 주민갈등 해소대책을 정부차원에서 조속히 제시하여 줄 것을 강력히 건의 드립니다.

2021.  11.  19.

전라남도 화순군의회 의원 일동




#풍력발전#화순군의회##신재생에너지#산업통상자원부#주민갈등#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우승
    2021- 11- 24 삭제

    화순군의회는 스스로 무능을 자초한 것이다. 이격거리 조례개정을 개정하고 1년 만에 멋대로 수정 개정하더니, 이제는 산자부에 가서 가이드라인을 정해 주라니... 10미터도 않되는 천막농성장이 그리도 오기 싫던가? 지방자치의원들이 그러면 머하러 필요한가 그곳에 공무원 뽑아서 부서하나 더 만들어 주면 될 것을 이러한 잔태가 화순군의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