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4 12:00

  • 뉴스 > 교육

광주시교육청-광주서점조합 ‘희망기부가게’ 운영 협약

광주 시내 서점 42개 업체 참여, 연간 5,000만 원 할인 혜택 기대

기사입력 2021-04-06 20:4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광주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과 광주서점조합은 6일 교육감실에서 ‘광주희망기부가게’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불리한 교육 여건에 있는 학생 지원에 지역사회가 적극 동참해 교육기부문화를 조성하고, 광주희망교실 활동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체결됐으며, 지난해 희망교실 카드 이용 빈도 및 이용자 선호도가 높았던 서점 업종을 우선적으로 추진하게 되었다.

광주 내 서점 42개 업체가 동참했고, 협약에 따라 광주희망교실 법인카드로 도서 구입 시 2020년 이용액 기준 연간 약 5,000만 원의 할인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휘국 교육감은 “이번 협약이 지역 내 다양한 업종의 희망기부가게 참여를 유도하는 계기가 돼 기부문화 조성 및 확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창의적으로 생각하고 스스로 행동하는 능력을 키워주는 독서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희망기부가게는 현재 체험·공연·음식점·제과·도서 등 다양한 업종에 걸쳐  431여 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