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4 12:00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완도군, 상춘객 급증 대비 방역 아이디어 발굴 시행

관광지 한 방향 거리두기, 안심 손목밴드 제작 등 11건 추진

기사입력 2021-04-06 10: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중앙통신뉴스]완도군(군수 신우철)이 나들이 철을 맞아 상춘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방역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시행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재 확산과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고자 지난 3월 25일 군수 주재 간부회의 시 주요 관광지 방역 대책과 비대면 관광지 홍보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방역 아이디어는 총 58건이 접수되었으며, 1차 검토 후 35건을 선정하였다. 35건 중에서도 시행 부서의 의견을 받아 지난 4월 5일 최종적으로 11건을 선정, 즉시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최종 선정된 아이디어는 ▲주요 관광지 유튜브 영상(비대면) 홍보, ▲주요 관광지 동선 한 방향으로 설정하여 사람 간 접촉 최소화하기, ▲발열체크 확인 ‘안심 손목밴드’ 제작, ▲식품접객업소 전 식탁 080 안심 전화번호 스티커 부착, ▲관광지 방역수칙 계도 요원 배치, ▲나들이 자제 캠페인 전개 등이다.
 
신우철 군수는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 그리고 청정 완도를 지키기 위해 코로나19 방역 아이디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추진해 나가겠다.”며 군민과 관광객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다.
 
한편 완도군에서는 경로당과 음식점, 숙박업소 등 총 2,561개소 시설에 체온계와 손 소독제 등을 배부하고, 080 안심번호로 출입 인증하기 등 ‘저인망식 생활방역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 중이며, 매주 담당 공무원들이 방역 사항 준수 여부를 점검하고 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