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4 12:00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정종순 군수, 2021년 청년 후계농 선정자들과 간담회 가져

기사입력 2021-04-05 21:2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성태 기자]장흥군(군수 정종순)은 ‘청년 후계농 영농정착 지원 사업’으로 청년 후계 농업 경영인(이하 청년 후계농) 14명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월 최대 100만 원의 영농정착 지원금이 3년간 지원되며, 영농 초기 소득이 불안정한 청년들이 농가 경영비 및 생활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바우처 카드 형식으로 지급된다.

청년 후계농으로 선발된 농업인에게는 최대 3억 원까지 융자가 지원(연 2%, 5년 거치 10년 상환)되며, 대상자로 선정되면 5년 이내에 사업 계획서에 따른 사업을 시행해야 한다.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서 정종순 군수는 “앞으로 농촌 사회와 첨단농업을 이끌어 갈 우리군 청년 후계농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실용적인 정보를 교환하기 위해 간담회 자리를 마련했다”며 “농촌에 젊은 인구가 지속적으로 유입되어 활기찬 영농 생활이 가능하도록 영농 창업에 관심 있는 청년들에게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성태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