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4 12:00

  • 뉴스 > 경제

담빛문화지구, "세수 증대와 인구 유입 성과로 지역경제 활기"

신규세원 174억 원..지역 자주재원에 큰 보탬

기사입력 2021-04-05 20: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담빛문화지구(구 첨단문화복합단지)전체광역조감도
[중앙통신뉴스=전정호 기자]전남 담양군(군수 최형식)이 지난해 조성한 대규모 전원택지개발사업단지 '담빛문화지구'가 자주재원에 큰 보탬이 되고 있다.

5일 군에 따르면, 담양읍과 수북면 일원에 조성한 담빛문화지구는 지난해 11월 아파트 680세대와 택지 814필지가 준공되어 아파트는 전 세대 취득 신고를 완료하고 주택단지에는 전원주택들이 활발하게 들어서고 있다.
 
이러한 지역경제 활성화로 담빛문화지구에서 지방세 174억 원의 신규세원 증대로 2020년 지방세 결산액이 전년대비 37.2%가 증가한 797억 원의 세수 증대와 더불어 실질적인 인구 유입에도 큰 성과를 거둬 지역경제에 활기를 더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군 단위 최대 규모의 명품 주거단지 정주여건 조성으로 단지 내 교육시설, 병원, 유통시설 등이 들어서면 지방세수는 더욱 증대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한편, 담양군은 이외에도 메타프로방스 관광벨트와 에코하이테크 담양산업단지, 담주 다미담예술구 등 지역경제의 개발역량을 키우는 내발적 발전 전략을 통한 세수증대로 군민의 삶이 바뀌는 ‘행복도시 담양’ 실현을 위한 자주재원 확보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전정호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