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4 21:53

  • 뉴스 > 문화

영암곤충박물관, 지능형 박물관.미술관 기반 조성 사업 선정

전남 유일 온라인콘텐츠 제작지원사업 선정 쾌거

기사입력 2021-02-23 15: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곤충박물관 외부전경
[중앙통신뉴스=김상언 기자]영암곤충박물관(관장 김석)이 문화체육관광부의 ‘2021년 지능형(스마트) 박물관.미술관 기반 조성 사업’에 선정되었다.

23일 영암군에 따르면, 이번 공모는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콘텐츠를 개발해 관람객에게 색다른 문화체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영암곤충박물관은 등록 사립박물관을 대상으로 하는 ‘온라인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에 지원하여, 공모 확정된 17개소 중 전남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김석 관장은 “기존 박물관의 전통적인 운영방식(수집, 보존, 전시)에서 벗어나 아이뿐만 아니라 성인들까지도 관심을 가질만한 다양한 곤충과 파충류 관련된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 지원함으로써 곤충에 대한 관심제고 및 박물관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관람객들에게 더 친숙하게 다가가는 박물관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상언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