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1 17:32

  • 뉴스 > 지방자치뉴스

해풍 맞고 자란 ‘완도자연그대로 방울토마토’ 본격 출하

당도 및 영양분 함량 높고 저장 기간 3~4일 길어

기사입력 2021-02-22 17:5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해풍 맞고 자란 ‘완도자연그대로 방울토마토’
[중앙통신뉴스]전남 완도군 군외면에서 해풍 맞고 자란 완도자연그대로 방울토마토가 본격 출하되고 있다.
 
완도군의 방울토마토 재배 면적은 3.8ha로 올해 예상 생산량은 180톤이다.
 
완도자연그대로 방울토마토는 유용미생물과 바이오기능수를 사용해 재배하고 있으며, 일반 방울토마토에 비해 당도와 비타민, 베타카로틴 등의 함량이 높고 저장 기간이 3~4일이 길다. 또한 식감도 좋아 소비자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완도는 빙그레 웃을 ‘완(莞)’에 섬 ‘도(島)’를 쓰는데, 이에 군은 완도의 이미지에 맞춰 완도자연그대로 방울토마토 네이밍을 ‘스마토’로 하여 2015년 상표 출원하였다.

한편 토마토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장수에 도움이 되는 세계 10대 건강식품으로 선정한 슈퍼 푸드이다. 항산화물질로 알려진 리코펜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심혈관질환 예방에 도움이 되며, 비타민C와 철분 등이 풍부해 노화 방지와 면역력 강화에 좋다.

완도군농업기술센터(소장 이복선)에서는 “생육 후기인 5월까지 고품질의 방울토마토를 생산할 수 있도록 시설 환경관리 및 재배 기술 지도에 집중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