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2-26 19:42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순천]대면예배 관련 격리 해제전 확진 등 밤새 6명 추가 발생

기사입력 2021-01-15 09:4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달중 기자] 순천에서 14~15일 밤새 6명의 지역감염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순천에서는 누적 221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새해들어 3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14일 밤에 확진된 순천 216~219번 확진자는 지난해 12월 31일 대면예배 중지 기간임에도 대면예배를 강행했던 신대지구 교회 관련 밀접접촉자로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4명이 무더기로 확진됐다.

220번 확진자는 상주 BTJ열방센터 방문자의 가족으로 계속되는 재난문자에 검사를 받아 양성판정을 받았다. 15일 새벽 통보된 221번 확진자는 지난 2일 경기 광명시 소재 장례식장을 방문하여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순천에서는 현재까지 인터콥 및 상주 BTJ열방센터 방문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검사에서 현재까지 총 7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가족간 감염까지 포함하면 총 13명이 확진됐다.

한편, 순천시는 현재 확보된 상주 BTJ열방센터 방문자명단 70명 중 타지역 이관, 입대, 해외출국 3명을 제외한 67명 전원에 대하여 진단검사를 완료한 상태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달중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