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7 18:06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순천시, 장애인 주차장 안내시스템 운영

기사입력 2021-01-13 20: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달중 기자]순천시(시장 허석)는 보행 장애인의 주차와 이동편의 증진,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감소를 위해 장애인 주차장 안내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장애인 주자 안내시스템은 2018년 말부터 설치하여 2019년 정착화 단계를 거쳐 지난해 3월부터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으며, 현재 공공시설 등 34곳 180면에 운영 중이다.

장애인전용 주차구역에 일반차량이 진입하여 주차를 시도할 경우 즉시 빨간색 경보등이 켜지고 경보음이 울려 주차를 막도록 설계된 무인 감지 시스템으로 CCTV로 차량의 번호판을 인식해 장애인등록 차량여부를 장애인주차장 단속 담당공무원에게 전송하고, 일반차량이 진입하여 경보음이 울려도 차를 이동하지 않는 등 불법주차가 확인되면 자동으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순천시는 차량이용자의 주차편의를 위해 지난해부터 장애인 전용주차장 표식 UD볼을 130곳 567면에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달중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