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7 18:24

  • 뉴스 > 지방자치뉴스

[해남] 코로나 확진자 3명 추가 발생

명현관 군수 “대규모 확산 조기 차단에 동참 호소”

기사입력 2021-01-02 20: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명현관 군수 “대규모 확산 조기 차단에 동참 호소”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 해남군이 코로나 확진자 3명 추가 발생함에 따라 황산면에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군은 황산면 주민인 전남 575번이 1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데 이어 2일 전남 580, 581번이 연달아 확진됐다고 발표했다.

전남 575번 확진자는 지난달 28일 부산에서 방문한 딸 부부(부산 1781, 1835번)에게 밀접 접촉 후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으며, 581번 확진자 또한 같은 경로로 감염됐다. 580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파악 중이다.

군은 황산면에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접촉자, 주민 등 총 65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했으며, 확진자들에 대해서는 강진 의료원으로 이송했다. 또한 확진자 이동동선에 따라 황산면 농협, 남리시장, 농협 하나로마트, 사거리 공룡식당 방문자 등에 대해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선별진료소를 방문, 검사를 받을 것을 안내하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2일 재난안전대책본부 긴급회의를 갖고, 호소문을 통해 “해남군은 군민 안전과 지역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 동원하고 있다”며“군민 여러분께서도 연말연시 타지역 방문과 외출, 모임 자제 등 이동을 최소화하고,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 신속하게 검사를 받아 대규모 확산을 조기에 차단하는 노력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광배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