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4 21:29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전남도, 전국 최초 '어촌 직거래망' 통합 운영

어촌 직거래 통합 사이트 개발

기사입력 2020-11-19 17:3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김기엽 기자]전라남도는 도내 우수어촌계에서 생산중인 수산물을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직접 받아볼 수 있는 어촌 직거래 통합 사이트 ‘바이씨(buysea.co,kr)’를 전국 최초로 개발, 오는 23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바이씨’는 전남지역 어촌계에서 자체 운영한 직거래망을 통합한 것으로, 어촌계에서 생산한 김, 전복, 바지락, 피조개, 굴 등 수산물을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판매한다.

전라남도는 이미 어촌과 직거래 중인 기존 소비자와 협력업체 고객 등을 대상으로 홍보․마케팅을 펼쳐 1만명의 가입자를 우선 확보할 계획이다. 특히, 소포장이 어려운 어촌계의 경우 협력업체를 거쳐 소비자들이 선호한 형태로 포장·배달하는 시스템을 마련키로 했다.

또 카드 수수료와 운영비 일부를 어촌계에서 부담하되 연말에 정산한 후 남은 비용을 전남어촌특화지원센터가 마을 기금으로 기탁하는 방식으로 통합 운영, 기존 개별 온․오프라인 거래에서 발생됐던 수수료 부담을 줄일 예정이다.

현재 전남의 우수어촌계는 18개소로, 시군별로는 여수(금봉, 화태, 안포, 장지, 직포, 미포) 6개소를 비롯 진도(신기, 가사, 돌목)․장흥(이회진, 장환, 수문) 각 3개소, 함평(석두)․보성(군농)․강진(사초)․해남(송호)․고흥(신평)․완도(동고) 각 1개소 등이다.

전라남도는 전남어촌특화지원센터와 함께 포장 및 디자인, 홍보 마케팅, 전문가 컨설팅 등 맞춤형 지원을 통해 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기엽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