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22:42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영암한우',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 쾌거

기사입력 2020-10-16 16: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상언 기자]영암군은 지난 14일 국내 최대의 고급육 경진대회인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영암매력한우 태호축산 김용복 대표가 영예의 ‘대통령상(1위)’을 수상했으며, 푸른농장 서승민 대표가 ‘종축개량협회장상(4위)’ 연소목장 김용우 대표가 ‘농촌진흥청장상(6위)’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충북 음성축산물공판장에서 열린 제23회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는 전국 255농가가 참여하였으며, 외모심사, 도축, 최종평가 순으로 대회가 치러졌다. 이번 대회결과 영암군은 7농가가 출품하여 3농가가 수상하였다.

 


 
대통령상을 수상한 태호축산 김용복 대표 출품한우는 도축체중 569kg으로 6천 2백만원에 낙찰됐다. 1kg당 11만원 꼴로 일반 한우 경매가에 4배가 넘는 가격이다.

 

한편, 영암매력한우는 매년 개최되는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대통령상 1회  국무총리상 1회,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1회, 축산물품질평가원상 2회 등을 수상하여 품질로서 이미 인정받아 왔으며,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수상실적을 거두며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한우브랜드로 발돋움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상언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