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8 17:57

  • 뉴스 > 지방자치뉴스

전남도의회, 제3회 추경예산안 신속 심의로 경제위기 극복

기사입력 2020-07-30 20:4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김기엽 기자]전라남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이혁제, 목포4)는 지난 29일 제345회 임시회에서 전라남도가 제출한 3,451억 원 규모의 2020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해 원안 가결했다.

 

전라남도가 제출한 제3회 추경예산안 규모는 9조 4,893억 원으로 기정 예산 9조 1,442억 원보다 3,451억 원을 증액했다. 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계속되고 있는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확정된 정부 3회 추경에 대응한 것이다.

 

이날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고용 충격이 현실로 나타남에 따라 생계가 어려운 도민을 위해 1만 개의 한시적 공공일자리를 지원하는 ‘희망근로지원사업’ 420억 원 등 고용 지원 사업을 심의했다.

 

또, 코로나19 확산을 대응하기 위해 보건소 선별진료소 구축, 긴급복지지원 68억 원,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167억 원을 포함해 주요 사업들의 추진방향과 절차 등을 면밀히 검토하고 도민의 입장에서 심도 있는 심사를 했다.

 

이혁제 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경제 위기가 계속되고 있어 지역경제 회복과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하는 사업에 대해 면밀히 심사했다.”며, “전남도는 이번 추경예산이 도민에게 하루빨리 지원될 수 있도록 행정절차 간소화와 신속 집행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심의를 마친 추경 예산안은 당일 열린 제345회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됐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기엽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