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5 21:22

  • 뉴스 > 지방자치뉴스

화순군, '여주' 활용한 치유음식 시식회..14가지 개발 음식 선보여

기사입력 2020-05-08 17: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 여주를 활용한 향토 치유음식 개발에 나선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8일 군농업기술센터에서 구충곤 화순군수, 강순팔 화순군의회 의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주를 활용한 치유음식 시식회를 열었다.

 

이날 시식회에 화순 향토음식전문가 12명이 개발한 여주오리전골, 여주밥, 여주오리탕수육, 여주인절미 등 14가지 여주 요리를 선보여 많은 호응을 얻었다.

 

 

여주는 도깨비방망이처럼 울퉁불퉁한 모양으로 ‘쓴 오이’라고 불릴 정도로 쓴맛 때문에 식재료로 활용하는 것을 꺼렸지만, 최근 당뇨 등 성인병 발병률이 높아지면서 건강 식재료로 주목받고 있다.

 

군은 여주의 쓴맛을 최대한 없애는 데 주안점을 두고 집에서도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는 음식 개발에 힘써왔다. 이와 함께 여주정식, 여주오리전골용 여주팩을 만들어 상품화 가능성을 열어두었다.

 

한편, 농업기술센터는 화순향토음식학교 등을 운영하며 향토음식전문가를 육성하며 향토음식 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