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22:42

  • 뉴스 > 지방자치뉴스

강남세브란스 병원장, “완도군민의 응원 담긴 전복 큰 힘”

기사입력 2020-04-03 19:0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완도군에 강남세브란스병원장이 보낸 서한문

 

[중앙통신뉴스] 완도군은 지난 2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강남세브란스병원장으로부터 감사 인사가 담긴 서한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군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3월 12일 대구.경북 지역에 전복을 보낸 데 이어 3월 25일에도 완도 전복 양식 어업인들이 뜻을 모아 우호 교류 도시인 서울시에 원기 회복과 면역력에 좋은 전복을 보낸 바 있다.
 
전달된 전복은 먹기 편하게 손질된 ‘순살 찜 전복’이며, 1만 명이 먹을 수 있는 1330kg를 보냈다. 서울시에서는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애쓰고 있는 국가 지정병원 및 거점병원 종사자들에게 전달했다.

 

▲ 완도군은 지난 25일, 서울시에 전복 1,330kg를 보냈다


 
이에 강남세브란스 윤동섭 병원장은 “코로나19 방역 및 치료 업무에 얼굴과 손이 부르트고, 수면 부족에 목까지 쉬어가며 소임을 다 하고 있다.”며, “완도군민의 응원이 담긴 전복은 근무자들에게 큰 힘이 되었고, 질병에 대한 두려움과 슬픔도, 서로에게 건네는 이런 따스함으로 반드시 극복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완도군은 서울시와 2014년부터 우호 교류 협약을 맺었으며, 군은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지역상생교류센터에 참여하여 지역 특산품 판매, 관광·축제, 일자리 등의 다양한 지역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