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9 20:06

  • 뉴스 > 사회

육군 31사단 진도대대 장병들, “24시간 밤낮없는 검역지원”

기사입력 2020-03-24 14:0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진도대교 야간 검역지원 중인 진도대대 장병

 

[중앙통신뉴스=한광백 기자] 3월 2일부터 실시하던 검역지원을 16일부터 24시간 지원으로 결정한 지 6일째, 육군 31사단 예하 진도대대가 밤낮없는 검역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진도로 진입하는 유일한 길목에서 체온을 측정하는 진도대교 검역지원소에 차량이 속도를 줄이도록 안내하는 임무를 맡은 지 20여 일, 검역지원과 다중이용시설 방역지원에 피로할 수도 있지만 진도대대는 보배섬 진도로의 코로나19 유입을 막기 위해 오히려 지원 범위를 오후 17시 종료에서 24시간 지원으로 확대하였다.

 

진도대대는 성공적인 검역지원과 동시에, 군 내부로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검역지원 전담 인원을 선정하여 검역지원의 전문성을 확보함과 동시에 군 내부로의 접촉점을 최소화하여 지원하고 있다.

 

야간 검역지원을 실시 중인 김준호 하사(23세)는 “코로나19라는 국가적인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앞장서는 것이 군의 역할이자 책임이라고 생각한다”며 “지역과 국민을 위한다는 생각에 추위와 졸음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한광백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