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5 21:39

  • 뉴스 > 사고

완도해상 침수 선박 항해중이던 어선선장이 구조

기사입력 2020-01-11 19:2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사진 : 완도해경 제공

 

[중앙통신뉴스=김덕주 기자]11일 완도군 대모도 인근 해상에서 침수 선박이 발생하여 물에 빠진 승선원 2명을 인근에서 항해중이던 선장이 구조했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이날 새벽 5시경 조업 차 완도항에서 출항한 A호(2.74톤, 승선원2명)가 6시 30분경 대모도 동쪽 2km 해상에서 기상 악화로 배를 돌리던 중 앞쪽에서 높은 파도를 맞고 선수 앞쪽 어창에 물이 차면서 침수되어, 선장 A씨(54세, 남)가 배 뒤쪽에 대피하고 있다며, 무전으로 구조요청했고, 인근 해상에서 항해중이던 S호(4.96톤) 선장 D씨가 7시 1분경 무전을 듣고 완도어선안전국 경유하여 완도해경 상황실로 신고 접수 해 경비정과 구조정, 구조대를 현장에 신속히 급파하였다.


특히, 대모도 동쪽 해상에서 통신을 들은 M호(3.47톤) 선장 C씨가 현장으로 이동하여 침수선박에서 승선원 2명을 구조하였으며 건강상태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M호 선장은 “침수선박과 1km 떨여져 신속히 이동하여 도착해보니, 배앞쪽이 침수되고 있고, 선박의 뒷부분만 남은 상태에서 비상줄을 던져 신속히 구조했다.”고 말했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선박은 침몰되었지만, 선장의 빠른 판단으로 귀중한 생명을 구조하였다.”며 사고원인에 대해서는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덕주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