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2 21:16

  • 뉴스 > 정치

최근 5년 간 휴대전화 스팸신고 1억 3천만 건 넘어

기사입력 2019-09-28 22: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김현중 기자]28일 바른미래당 신용현 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간사)이 방송통신위원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올해 8월까지 최근 5년간 신고된 휴대전화 스팸건수가 1억 3천 1백만 여 건이 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2015년 1,820만 여 건이었던 휴대전화 신고건수는 2016년 2,630만 여 건으로 40%이상 증가했으며, 2017년에는 3천 만 건, 지난해에는 3천 2백 만 건을 넘어섰고, 올해 8월 기준으로 이미 약 2천 433만 건의 스팸이 신고된 것으로 확인되어 전년 수치를 크게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010’으로 발신되는 스팸의 경우 일반 문자 및 전화와 구분하기 어렵다는 점에서 소비자들이 더욱 큰 불편을 겪고 있는데, 2016년 하반기부터 올해 8월까지 3년 간 ‘010’ 발신 스팸 신고건수는 약 1,320만 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방통위 등 정부당국은 불법스팸 전송자에 대하여 통신서비스 가입 제한, 1일 최대 문자 발송량 제한 등을 비롯하여 ‘스팸트랩’ 시스템을 통해 불법스팸 증거자료를 수집해 신고처리하고 있으며, 이 시스템을 통해 최근 5년 간 150만 건이 넘는 스팸을 탐지했다고 밝혔다.


신용현 의원은 “불법스팸 문제는 오랫동안 지속되어 왔음에도 해결은커녕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며 “정부에서는 다양한 대책을 내놓고 있지만 역부족인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신 의원은 “특히 일반 문자.전화와 구분이 어려운 ‘010’발신 스팸의 경우 증가 추세에 있는 만큼 이에 맞는 대책을 강구해야 할 것”이라며 “스팸문제 해결을 위해 방송통신위원회, 한국인터넷진흥원을 비롯하여 이동통신사 등이 함께 협력해 적극적으로 나서야할 것”이라고 전했다.

 

▲ 최근 5년 간 휴대전화 스팸신고 건수 현황 (출처 : 방송통신위, 신용현 의원 제공)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현중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