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1 16:13

  • 뉴스 > 지방자치뉴스

광주은행,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사업에 3대 주주로 참여

기사입력 2019-08-16 16: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6일 오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열린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 사업

 광주은행 투자금 전달식’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으로부터 투자금을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지역 대표은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일자리창출 위해 260억 투자 결정
- 8월중 최종 합작법인 설립 절차 마무리 후 차질 없는 사업 추진

 

[중앙통신뉴스] 광주은행이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사업 3대 주주로 참여한다.

 

광주광역시는 광주은행과 16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린 투자금 전달식을 갖고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을 위해 260억원을 투자자본금으로 출연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광주은행은 합작법인 설립 비용 자기자본 2300억원 중 1대 주주인 광주시(광주그린카진흥원) 483억원(21%), 2대 주주인 현대차 437억원(19%)에 이어 260억원(11%)로 3대 주주로 참여하게 됐다.

 

광주시와 광주은행의 지분이 30%를 넘어섬에 따라 광주형일자리 자동차 사업에 지역민과 지역노조의 의견이 앞으로의 결정에 잘 반영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 사업은 8월 중에 합작법인 설립 절차를 마무리하고, 빛그린국가산업단지 내 공장부지(18.3만평)에 연말에 착공해 오는 2021년 말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