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제

[광주] 북구, '교복 나눔 장터' 운영..수익금, 어려운 학생들 장학금으로 기부

기사입력 2016-02-21 오후 4:50:1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광주시 북구(청장 송광운)가 새 학기를 앞둔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공유경제 전파를 위해 23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북구청 3층 회의실 및 일곡동 주민센터 2층에서 ‘교복 나눔 장터’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 2015년 교복나눔장터 운영 사진

 

지역 선·후배간 정을 나누고 절약정신을 고취하기 위한 이번 행사는 각종 자원의 경제·사회·환경적 가치를 극대화하자는 ‘빛고을 공유 북구’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했다.

 

이번 행사는 초·중·고등학교가 밀집한 지역적 특성을 고려해 교복을 대물림하는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일곡동과 연계 추진하며, 일곡동에서는 ‘교복 나눔 장터’를 24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이에 북구는 지난 21일까지 기증받은 관내 중학교, 고등학교 교복, 재킷, 책가방 등을 2천원에서 5천원에 판매하며, 수익금은 생활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마을별 주민들이 십시일반 모아 생활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교복 구입비를 지원하는 사례도 잇따르고 있다.

 

특히 올해로 10년째 이어오고 있는 일곡동 교복 구입비 지원 사업은 지금까지 428명의 학생들에게 6천800여만 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일곡지구 노점상 상인회도 참여하는 등 생활이 녹록치 않은 이웃들의 ‘쌈짓돈’이 어려운 곳을 향하고 있어 주위를 더욱 훈훈하게 하고 있다.

 
송광운 북구청장은 “지역공동체의 따뜻한 사랑나눔이 새학기를 맞이하는 학생과 학부모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교 선·후배간 교복을 대물림하는 따뜻한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지난 2015년에도 ‘교복 나눔 장터’를 운영해 교복 등 2500여점을 기부 받아 판매하고, 수익금 207만원을 (재)광주북구장학회에 기탁했다.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임택
  9. 김준성
  10. 유성엽
  11. 정종순
  12. 이낙연
  13. 명현관
  14. 김영록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