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좋은 재료로 정성껏 만든 '강진 전통주' 추석 선물로 인기

기사입력 2020-09-08 오후 5:14:4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병영소주 잔세트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강진군 병영면 ‘병영양조장’에서 생산되고 있는 ‘병영소주’와 도암면 ‘도암주조장’의 ‘뽕잎쌀막걸리’가 추석 선물로 인기다.

 

‘병영소주’는 대한민국 식품명인 제61호로 선정된 김견식 명인의 손끝에서 탄생한 강진 특산주이다. 예로부터 병영은 보리가 많이 나던 지역으로, 전라병영성의 병마절도사가 보리로 술을 내려마셨으며 그 가양주가 지역 전통주로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  

 

강진산 햇보리쌀과 전통누룩으로 담가 발효·증류 후 1년 이상 숙성시킨다. 보리향이 은은하고 목넘김이 알싸하며 끝 맛이 깔끔하다.
 

특히, 2014년 대한민국 식품명인 지정 명인주로 지정된 바 있으며, 벨기에 국제식음료품평회(ITQL)에서 2스타를 수상하며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현재 신세계 백화점에 입점된 전통주 전문매장인‘우리술방’에서도 절찬리에 판매중이다.

 

▲ 뽕잎쌀막걸리


 
‘뽕잎쌀막걸리’는 간척지 햅쌀과 뽕잎을 이용해 주조한 술로 뽕잎을 건조한 후 250~300도에서 녹차와 같은 방법으로 20분 볶아 생산한다. 한의학에서 뽕잎은 피를 맑게 하는 청혈작용을 해 당뇨나 고혈압등의 성인병 예방에 탁월하고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한다고 알려져있다.


‘뽕잎쌀막걸리’는 달콤하면서도 부드러운 맛, 산뜻한 산미가 특징이다. 좋은 재료로 정성껏 만들어 음복주로도 손색없다.

 

구입문의 : 병영양조장(061-432-1010), 도암주조장(061-432-0018), 강진군초록믿음직거래지원센터(061-433-8844)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김영록
  6. 김철우
  7. 최형식
  8. 명현관
  9. 정종순
  10. 전동평
  11. 이동진
  12. 임택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