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순천] 코로나19 다섯 번째 확진자 발생..서울 방문한 70대 여성

기사입력 2020-08-20 오후 4:27:5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순천시

 

[중앙통신뉴스=김달중 기자]전남 순천에서 코로나19 다섯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역 확진자로는 세 번째다.

 

순천시 보건소는 서울을 다녀온 70대 여성 A씨가 전라남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20일 05시 10분에 확진통보를 받고 순천의료원 음압병동으로 이송 치료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서울을 방문한 후 15일 오후부터 기침과 발열, 인후통 등의 증상이 있어 18일 순천의료원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검체를 채취하고 자택에 격리됐다.

 

A씨는 지난 13일 서울의 한 방문판매업소에 방문한 후 ▲13일 24시경 고속버스를 이용해 순천터미널에 도착, ▲이후 3일간 자택에 머물렀고, ▲17일 11시 30분부터 16시 30분까지 광양의 옥룡계곡에 가족 3명과 방문, ▲18일 14시부터 16시 30분까지 조례동의 순천플러스내과를 방문, ▲18일 17시에 순천의료원에 방문했고, 이동은 딸의 자가용을 이용했다.

 

순천시는 19일 저녁 1차 민간진단기관의 양성판정 후 A씨를 순천의료원으로 이송해 입원시키고, 재난문자를 통해 순천시민들에게 상황을 알렸다. 또 A씨와 접촉한 5명 중 딸 등 2명의 검체를 확보해 검사를 의뢰한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고, 또다른 3명은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순천시는 A씨가 다녀간 순천터미널과 플러스내과병원에 대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플러스내과병원은 임시 폐쇄했다. 또한 광양시에 A씨의 옥룡계곡 방문사실을 통보하고, 추가 동선은 없는지 정밀역학조사 중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일주일째 전국 확진자 수가 세 자리를 기록하고 있어 매우 엄중한 상황이다.”면서,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은 지역 확산을 막는 것이므로 8.15 광화문 집회나 나주 중흥골드스파를 방문한 시민께서는 반드시 검사를 받으시고, 다른 지역 방문과 모임을 자제해 주시길 바란다.”며 시민들의 협조를 구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달중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전동평
  12. 임택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