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민병대 전남도의원, "전남 의대 설립, 지역 선정이 먼저"

기사입력 2020-07-16 오후 7:06:4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기엽 기자] 전남도의회 보건복지환경위원회 민병대 의원(민주당·여수3)은 지난 15일 제344회 임시회 제1차 보건복지환경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전남의 취약한 의료문제 해결과 공공의료 기반 확보를 위한 전남 의대 설립 추진에 우선적으로 지역선정이 먼저 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민 의원은 “전남 의대 유치.설립의 가장 큰 이유는 전남의 의료적 취약 때문이다” 며 “전국 광역지자체 가운데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전남에 의대가 설립되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한 것이지만, 전남도에서는 전남 의대 유치에 앞서  어디에 전남 의대를 세울지 그 위치를 선정하는 것이 먼저다.”고 강조했다.

 

이어 “선유치 후선정은 지역의 갈등만을 부추기는 것이며 나아가서 전남도가 책임을 회피하는 것”이라며 “위치선정은 더 이상 정치적이어서는 안 되고 명확한 기준과 원칙하에 선정되는 것이 마땅하다”고 말했다.

 

또 동.서 어느 곳이 선정되더라도 상대적으로 의료환경이 취약한 지역에 대한 대처방안 마련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강영구 보건복지국장은 “전남권 의과대학 필요성에 대해서는 내부적으로도 공감대가 충분히 형성되어 수차례 제기했으나, 복지부에서도 여론 수렴과정과 전문가집단의 의견이 필요하다는 입장으로 아직까지 결정된 바가 없는 것이 사실이다.”고 답변했다. 

 

한편, 전남도는 지난 5월 도내 동부권과 서부권이 의대 유치를 둘러싸고 갈등 조짐을 보이자 목포대, 목포시, 순천대, 순천시와 함께 힘을 모아 전남도내 의과대학 유치에 공동 대응하기 위한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대학, 시민·사회단체, 지자체와 함께 ‘전남권 의과대학 설립’ 범도민 유치 결의대회 및 출범식을 갖는 등 의대유치에 전력을 기울여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기엽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 2020-07-17 오후 8:45:58
    싸움시키지 마라 순천대 의대와 목포대 의대 각각 신설해 주면 된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김영록
  6. 김철우
  7. 최형식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전동평
  12. 임택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