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완도군, 상반기 승소율 88% "행정신뢰도 쑥쑥"

기사입력 2020-06-12 오후 4:30:3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전남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최근 완도군을 당사자로 하는 각종 소송에서 지속적으로 승소하여 행정의 안정적 운영과 신뢰도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11일 군에 따르면 완도군은 현재 계류(진행) 중인 사건 26건을 포함하여 2020년 상반기 35건의 사건을 수행, 그 중 종결된 사건 9건 중 8건을 승소(일부 승소 포함)하여 88%의 승소율을 기록하였다. 이는 2019년 승소율 90%(종결 사건 20건)에 근접한 수치로 완도군이 지속적으로 소송 수행에 능동적으로 대처하여 안정적인 행정 운영을 하고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
 

이 같은 높은 승소율은 행정의 투명성과 신뢰도 제고를 도모한 완도군 공무원들의 적법한 절차에 따른 업무 수행과 고문 변호사를 활용한 적극적인 법무행정 지원으로 소송 대응 능력이 크게 향상된 결과로 해석된다.
 

특히 1심에서 패소하였던 ‘금일 하수관거 간접비 청구 민사소송’ 사건을 적극 항소하여 1심 대비 5억 2천 8백만 원 감액된 2심 판결을 이끌어 내었다.
 

또한 변론이 종결되어 선고만을 앞둔 ‘청원경찰 초과 근무수당 청구 행정소송’ 사건을 상대방과 화해를 통해 선고 대비 1억 3천 6백만 원 감액된 금액을 지급하기로 쌍방 합의를 이끌어 내는 등 적극적인 소송 업무 추진으로 총 6억 8천 6백만 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거두었다.
 

완도군 김희수 총무과장은 “행정청을 상대로 하는 각종 소송들이 점차 복잡·다양해지고 있는 추세이다.”며 “앞으로도 전문적인 소송 대응과 소송 발생 사전차단에 최선을 다하여 주민들에게 신뢰받는 행정 구현을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완도군은 평소 변호사를 접하기 어려운 완도군민들을 위해 무료로 법률 상담을 받을 수 있는 ‘마을 변호사 제도’를 법무부와 협력하여 운영 중에 있다. 완도군에 배정된 마을 변호사는 총 8명이며, 상담은 전화, 팩스, 이메일 등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신우철
  4. 이승옥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