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청산도만의 특별 체험 “반딧불이, 은하수 가득한 밤마실 오세요”

기사입력 2020-06-09 오후 3:36:1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 오는 6월 19일부터 20일까지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 청산도에서 청산도민박협회(청산휴가) 주관으로 ‘청산도 밤마실’ 행사를 개최한다.
 
청산도 밤마실은 반딧불이와 은하수 등 밤 풍경을 배경으로 청산도 야행을 비롯하여 공연, 전시,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청산도만의 특별함을 체험할 수 있게 준비했다.
 
특히 청산도 야행은 직접 만든 청사초롱을 들고 해설사와 함께 청산진성을 탐방하는 체험으로 양일간 저녁 6시부터 9시까지 진행되며 행사 후에는 서편제 주막에서 밤참으로 관광객을 맞이한다.
 
공연은 토요일 저녁 7시부터 8시까지 서편제 촬영지에서 청산도 구들장 농악 공연이 펼쳐진다.

 

전시 행사는 서편제길, 도락리 마을 안길, 범바위 전망대에서 상시 운영하며 주민들이 직접 찍은 사진과 시화전으로 특별함을 더한다.
 
진산리 갯돌밭에서는 소리쉼터를 상시 운영한다.
 
소리쉼터는 의자에 앉아 갯돌에 부서지는 파도소리를 들으면 바쁜 일상과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치유하는데 더할 나위 없는 곳이다.
 
또한 서편제길에 대형 달 모양의 포토존을 설치하여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청산도에서의 추억을 간직할 수 있게 했다.
 
아울러 도락리 마을과 범바위 주변에서는 하늘을 수놓은 청산도의 밤을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전국 사진작가를 대상으로 반딧불이와 은하수 촬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외에도 행사 기간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는 인증 샷과 청산도 다랭이논 배미 수 맞추기 이벤트를 통해 푸짐한 완도 특산품도 제공되므로 놓치면 안 되는 부분이 많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군에서는 행사 기간 입도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를 실시하고 행사장 내 소독 및 손 세정제 비치, 안전거리 유지, 의료진 대기 등 강도 높은 방역 대책을 수립하여 안전하고 원활한 행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청산도 배편은 하루에 6회 운항되고 있으며 상세 시간과 요금은 홈페이지를(http://www.csdnonghyup.com) 참고하거나 청산농협(061-552-9388)으로 문의, 숙박은 청산도 민박협회(1588-0766)로 문의하면 된다.

 

사진=완도군 제공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전동평
  12. 김준성
  13. 임택
  14. 서대석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