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영암군 특화작목 '멜론-단호박' 일찍 맛볼 수 있다

기사입력 2020-05-27 오후 5:54:1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상언 기자] 영암군(군수 전동평) 지역특화작목인 멜론, 단호박이 5월 중순경부터 시설하우스에서 조기출하 되고 있다.

 

멜론은 영암지역의 주된 농산물로서 기존 출하시기는 6월이었으나 다겹보온커튼과 난방시설 도입으로 수확시기를 앞당겨 5월 15일부터 달콤한 영암멜론을 일찍 맛볼 수 있게 되었다.

 

조기출하 멜론의 당도는 14브릭스 이상으로 영암의 풍부한 일조량과 최적의 생육환경으로 재배되어 소비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출하가격은 멜론 1박스 기준(8kg, 4수) 35,000원 내외로 정식 출하시기 보다 높은 가격을 받아 농가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또한, 올해 신소득작목으로 “단호박”을 선정하여 3농가 0.7ha에 도입하였다. 보온용 다겹보온커튼이 설치된 하우스에서는 5월 초부터 맛 좋은 단호박을 맛볼 수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상언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