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 코로나 극복에서 세계의 모범 저력 보여준 "오월정신"

기사입력 2020-05-18 오후 7:28:5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문재인 대통령 “광주는 병상이 부족한 대구위해 가장 먼저 병상 마련”
-권영진 대구시장 “광주시민 온정에 대구시민들 힘 얻었다” 감사 표시
-이용섭 시장 “긴밀한 연대로 어려움 극복하는 것이 5 ·18 정신” 화답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등 주요내빈들이 18일 오전

동구 옛 전남도청 5·18민주광장에서 열린 '제40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하기 위해 기념식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윤 산 기자] 대구지역 코로나 19 확진자 치료를 위해 광주공동체가 손을 내밀었던 ‘병상나눔’이 5.18 40 주년 기념일에 ‘오월정신의 저력’과 ‘달빛동맹’ 등으로 다시 회자됐다 .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오전 옛 전남도청 앞 5.18 민주광장에서 열린 5 .18 민주화운동 40 주년 기념식 기념사에서 “오월정신은 코로나 극복에서 세계의 모범이 되는 저력이 됐다”면서 광주공동체의 병상나눔을 언급했다 .
 
문 대통령은 “병상이 부족해 애태우던 대구를 위해 광주가 가장 먼저 병상을 마련했고, 대구 확진자들은 건강을 되찾아 집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또 오월 어머니들은 대구 의료진의 헌신에 정성으로 마련한 주먹밥 도시락으로 어려움을 나눴다”고 말했다 .
 
이어 “오월정신은 역사의 부름에 응답하며 지금도 살아있는 숭고한 희생정신이 됐다”고 밝혔다 .

 

권영진 대구시장도 5 ·18 민주화운동 40 주년 기념식 참석에 앞서 “광주시민의 따뜻한 온정에 대구시민들은 힘든 상황에서도 용기를 얻을 수 있었다”면서 “달빛동맹으로 이어진 대구와 광주는 이번 코로나 19 대응으로 더욱 굳건한 관계가 됐으며 양 도시의 협력과 교류는 국민 모두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는 화합과 상징이다”는 입장을 밝혔다 .
 
권 시장은 또 이날 광주에서 열린 전국시도지사협의회에서 “코로나 19 대유행이라는 참으로 어렵고 힘든 시기를 겪는 동안 각 시도에서 병상을 제공해 주셨고, 생활치료센터를 열도록 도와주시고 많은 물품과 성금으로 도움을 주셨다”며 “이번 일을 겪으면서 재난 시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그리고 지방정부 간의 연대협력이 얼마나 중요한지 뼈저리게 느꼈다”고 덧붙였다 .

▲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용섭 광주시장

  
이에 이용섭 광주시장은 “힘든 시기에 경계하고 밀어내기보다 더욱 긴밀한 나눔과 연대를 통해 국민의 모든 역량을 결집해 어려움을 극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이것이야말로 지난 100년 간 이어온 3.1 독립운동의 정신이며, 40주년을 맞이한 5.18 민주화운동의 정신이다”고 강조했다 .
 
한편 이용섭 광주시장은 지난 3월 1일 광주공동체 담화문을 통해 “코로나 19 대구지역 확진자들을 광주에서 치료하겠다”고 전격 선언하고 “1980년 5월 고립됐던 광주가 결코 외롭지 않았던 것은 광주와 뜻을 함께 해준 수많은 연대의 손길이 있었기 때문이며 지금은 우리가 빚을 갚아야 할 때이다”고 밝혔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