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5.18 가해자들에 대한 복수심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

기사입력 2020-05-15 오후 8:06:4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전일빌딩 245에서 5.18 40주년 기념영화 특별시사회 열려

- 주연배우 안성기.윤유선.이세은 등 참석

- 21일부터 네이버TV 통해 온라인 상영..5.18 전국화.세계화 시동

- 이정국 감독 “반성하지 않는 가해 책임자들에 대한 복수심 영화로 해결”

- 이용섭 시장 “5.18 정신, 온 국민.전 세계인이 공감하는 이정표 되길”

 

▲ 이용섭 광주시장이 5·18 40주년 기념영화 특별시사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 5.18 민주화운동 40 주년을 맞아 장편영화  ‘아들의 이름으로’ 특별 시사회가 5.18 의 아픔을 간직하고 있는 전일빌딩 245에서 열렸다. 

 

광주광역시는 15일 오후 이용섭 시장, 이정국 감독, 주연배우 안성기.윤유선.이세은, 5.18 기념재단, 오월단체, 언론인 등이 참석한 특별시사회를 5 .18의 아픔을 간직하고 있는 전일빌딩 245 다목적 강당에서 개최했다.
 
이날 시사회는 참석자 안내, 시사회 소개 및 설명, 이용섭 시장 축사, 이정국 감독.주연배우 무대인사, 영화 관람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는 우울증에 걸린 중년의 대리운전기사(안성기 분)가 39년 째 고통에 시달린 5.18 피해자 가족(윤유선 분)을 대신해 당시 가해자들에게 복수를 한다는 내용의 장편영화로 유스퀘어, 무등산 등 광주 전역에서 촬영했다. 오는 9월 극장 개봉을 준비 중으로 5.18 민주화 운동 40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특별시사회를 광주에서 열게 됐다.

 

▲ 주연배우 안성기와 이용섭 광주시장

  

5.18 정신의 전국화.세계화를 위해 서울.부산 특별상영전, 공공 영화관 순회 상영회를 개최하려 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계획을 변경해 서울시와 공동으로 추진한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오월평화페스티벌’에서 온라인으로 상영한다. 

 

오는 21일부터 30일까지 네이버 TV ‘시네광주 1980 ’ 채널에서 온라인을 통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5.18 관련 영화의 상세 작품 목록과 상영스케줄은 홈페이지 (cineg1980.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영화를 연출한 이정국 감독은 호남 출신으로 지난 1990년 5.18을 소재로 한 최초의 극장 개봉영화 ‘부활의 노래’로 데뷔했으며, 5.18 소재 단편영화 ‘기억하라’와 장편영화 ‘반성’을 제작한 바 있다.

 

▲ 이용섭 광주시장, 이정국 감독, 주연배우 안성기, 배우 윤유선·이세은, 장휘국 교육감

등 내빈들(광주광역시 제공)


 
이정국 감독은 “40년 전 5.18로 인한 트라우마에 시달린 피해자들과 일부 관련자들의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며 “특히 아직 반성하지 않고 잘 살고 있는 가해 책임자들에 대한 피해자들의 복수심을 장르적으로 접근해 영화로나마 해결해 보고자 했다”고 연출의도를 밝혔다. 

 

이용섭 시장은 “1980년 5월 광주의 진실을 목격한 산증인이자 5.18 당시 총탄자국을 안고 있는 역사적인 공간인 전일빌딩 245에서 5 .18 40 주년 기념영화가 첫 상영되는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영화를 통해 5.18의 정신을 온 국민, 전 세계인이 함께 공감하면서 5.18 이 민주.인권.평화의 이정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한편, 이번 5.18 특별영화는 광주시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추진한 ‘광주브랜드영화 제작지원사업’으로 제작됐다. 

 

광주브랜드영화 제작지원사업은 5월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발굴하고 이를 영화로 제작해 광주정신을 전국화.세계화 하자는 취지에서 추진했으며 ‘아들의 이름으로’를 비롯해 장편 3편, 단편 8편의 5 .18 기념영화를 제작지원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