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시의회 제287회 긴급 임시회 폐회..추경 2,389억 원 증액 확정

- 광주시의회 의원 일동 대구시의회에 기부물품 전달

기사입력 2020-03-27 오후 7:17: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광역시의회(의장 김동찬)는 27일 오후3시,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87회 긴급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2020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과 기금운용변경계획안을 의결하고 2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의결한 추가경정예산 총 규모는 본예산 대비 2,389억 원 증액된 5조 9,512억 원으로, 이 중 일반회계는 2,387억 원 증액된 4조 8,059억 원이며, 특별회계는 2억 원 증액된 1조 1,453억 원이다.

 

추가경정예산에 편성된 주요 세부사업으로는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지역고용대응등 특별지원 등 긴급 민생안정 2개 사업 1,090억 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융자지원, 고용유지지원금 사용자부담금 지원, 중소기업공제사업기금 등 소상공인.중소제조업 지원 5개 사업 306억 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코로나 의료기관 손실보상 등 긴급 재난복지 6개 사업 853억 원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 음압병실 확충, 보건소 선별진료소 장비 지원 등 방역 및 코로나19 확산 차단 6개 사업 50억 원이다.

 

또한, 광주광역시에서 운영 중인 재난관리기금 450억 원, 재해구호기금 150억 원 및 재정안정화기금 150억 원 등 총 750억 원의 재원을 지역경제 활력과 조속한 시민생활 안정에 편성하기 위한 2020년도 제1회 기금운용변경계획안을 원안가결 하였다.

 

김동찬 의장은 “녹록치 않은 시의 재정여건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사태로 인한 지역경제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어렵게 마련한 추경예산이니 만큼, 신속하고 효과적인 집행으로 시민의 고통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집행부를 독려하는 등 총력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시의회 의원 일동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시민을 응원하기 위해 대구광역시의회(의장 배지숙)에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광주시의회는 23명 의원 전원의 자발적 참여로 모은 성금으로 마련한 마스크 5천장을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대구시의회로 지정기탁하였다.

 

김동찬 의장은 “코로나19에 맞서 힘겨운 싸움을 이어가고 있는 달빛 우정의 도시인 대구를 응원하기 위해 광주시의회 의원 모두가 자기 일처럼 발 벗고 기부에 나섰다”면서 “우리 광주시의회는 대구시민이 겪고 있는 전무후무한 어려움이 하루빨리 해결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대구시의회와 적극적으로 협력해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김준성
  12. 임택
  13. 전동평
  14. 문인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