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완도군, 군민들 위해 마스크 확보 및 방역체계 강화 ‘총력’

기사입력 2020-03-10 오후 3:10: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 완도군에서는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확보해 군민들에게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고 있다.
 
3월 9일 기준, 완도군 보건의료원에서 확보한 마스크는 총 28만 5천 3백 5십 개다(KF94 외 마스크 총 24만 2천 9백 5십 개, 면 마스크 4만 2천 4백 개)로 읍면에 총 49,400개를 지급하였고, 주민복지과를 통해서 경로당 등에 배부될 수 있도록 17,615개, 사회단체·기관 3,870개, 보건기관 35,616개, 다중시설 10,700개, 아동시설 4,013개, 병원과 약국 1,760개 등에 지급됐다.
 
또한 주민복지과에서 작년에 신청했던 마스크가 올해 납품되어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에 총 144,000개를 배부했으며 남은 마스크는 보건의료원 및 보건지소 등 의료인 및 열 감지 카메라 운영과 발열 체크를 하는 근무자들에게 배정할 예정이다.


군에서는 마스크를 추가로 확보하기 위해 애를 쓰고 있으며, 총 10만여 개를 확보할 계획이다. 면 마스크는 1차로 4만여 개(인구 대비 79%)를 확보하여 군민들에게 배부하였으며, 추가로 확보하여 3월 16일 배부한다.
 
아울러 완도군행복복지재단을 통해 마스크 3만 개를 확보, 주민복지과와 연계하여 취약계층(수급자, 차상위, 장애인, 한부모 등)에 배부하고, 경제교통과에서는 3월 26일 이후 5만 여개를 구입하여 읍면사무소와 보건의료원(지소, 진료소 등)에 지급하여 취약계층 및 마스크 미착용 군민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군에서는 코로나19가 지역사회로 확산되지 않도록 하고자 완도대교와 고금대교, 화흥포항, 약산 당목항, 금당 가학항, 완도항만터미널, 완도버스터미널 등 주요 길목과 다중이용시설 열 감지 카메라와 체온계를 통해 발열 체크를 하고 있는 가운데 해남 땅끝항과 고흥 녹동항에서 추가로 실시하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현재까지 우리 군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0명이다.”며 “군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코로나19가 우리 지역으로 확산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전동평
  12. 임택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