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임애지 선수, 한국 여자복싱 사상 최초 “올림픽 본선 출전권 획득”

기사입력 2020-03-10 오후 2:57: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한국 여자복싱계 ‘샛별’ 임애지 선수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 한국 여자복싱계 ‘샛별’ 임애지(21‧한국체대)가 한국 여자복싱 사상 최초로 올림픽 본선 출전권을 획득했다.

 

임애지는 지난 9일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복싱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예선 여자 페더급(57kg급) 8강전에서 인도의 사크시를 상대로 5-0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을 거뒀다. 이로써 임애지는 4강에 진출하며 총 4장의 올림픽 본선 티켓이 걸린 페더급에서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확보했다.

 

여자 복싱은 2012년 런던올림픽부터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지만 한국 여자복싱은 런던올림픽과 2016년 리우올림픽에서도 본선 무대를 밟지 못했고, 임애지가 한국 여자 복싱의 역사를 새로 썼다. 

 

한편, 화순중-전남기술과학고를 졸업하며 화순에서 태어나고 자란 임애지는 전남도대표 선수로 활동하며 지난 2017년 세계여자유스복싱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한국 여자복싱을 떠들썩하게 만든 유망주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