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김영록 전남지사, 공사,출연기관과 현장소통 시작

기사입력 2020-02-18 오후 5:54:5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석장 기자]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올들어 처음으로 도 산하 공사.출연기관을 직접 찾아간 현장 업무보고에 나섰다.

 

 

김 지사는 18일 첫 번째 기관으로 순천 소재 전남테크노파크를 방문, 업무보고를 받고 동양파우들러 기업을 찾아 의견을 들었다. 이날 전남테크노파크 첫 방문은 코로나19 여파로 지역경제가 위축된 상황에서 경제살리기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내비친 것으로 풀이된다.

 

김 지사는 업무보고에 앞서 TP 청사에 전시된 마스크, 의료용품, 기계장비 등 도내 중소기업 생산 제품을 살펴보고 업체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으며 이어진 업무보고 자리에서 유동국 TP원장의 업무보고를 듣고 도내 기업체의 일자리 창출, 투자 유치, 수출 협약, 기업 지원 서비스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가졌다.

 

특히 전라남도 정책자문위원인 전남대학교 박상규 교수와 목포대학교 이상진 교수가 참여해 최근 산업동향과 기업 애로기술 지원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민선 7기 도정 기조인 ‘도민 제일주의’와 ‘도민 우선주의’의 핵심은 현장에서 답을 찾고 소통하는 것이다”며 “코로나19로 예방과 주의는 필요하지만 과한 불안과 공포로 위축될 것까지는 없다”고 말했다.

 

또 “전남테크노파크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거점기능강화사업에서 최우수 ‘S’등급을 받는 등 경영혁신 3관왕을 달성해 축하한다”며 “도내 중소기업인들이 겪는 어려움을 듣고 파악해 지원대책을 세우는 데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김 지사는 업무보고 후 전남테크노파크 인근에 위치한 동양파우들러(주)를 방문해 설세혁 대표와 코로나19에 따른 경제파급 상황과 일본 수출규제 이후 기업 여건 등에 대한 전반적인 의견을 나눴다.

 

한편, 전라남도는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면밀히 살피며 오는 3월 말까지 나머지 17개 공사.출연기관에 대한 업무보고를 실시할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석장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전동평
  12. 김준성
  13. 임택
  14. 이낙연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