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화순군, 새해 확 달라진 ‘자연휴양림’서비스 운영

기사입력 2020-01-06 오전 11:37:0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한천휴양 숲속의 집 (화순군 제공)


[중앙통신뉴스]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자연휴양림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지난해 12월 17일부터 한천· 백아산 자연휴양림 예약시스템을 산림청 ‘숲나들e’ 예약 시스템으로 통합해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산림청 ‘숲나들e’ 통합예약 시스템은 전국 자연휴양림 147개소(국립 42, 공립 95, 사립 10)를 통합 운영하고 있다. PC와 모바일로 예약 결제를 할 수 있고 ‘숲나들e’ 누리집에서 통합 회원으로 가입하면, 전국의 자연휴양림을 보다 더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군은 통합 예약 시스템 운영과 지역 주민, 세미나실 사용자, 자원봉사 마일리지 소지자 등의 할인 혜택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관련 조례를 개정했다.

 

휴양림을 찾는 화순 군민은 누구나 입장료와 주차료를 전액 면제된다. 비성수기 평일에는 군민 누구나 시설 사용료를 30% 감면받는다. 또한, 휴양림이 있는 지역(면)에 주민등록 된 군민은 숙박시설 등 시설 사용료를 연중 30% 감면받는다.

 

군은 군민 혜택 확대를 통해 지역 주민에게 더 많은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휴양시설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숙박시설 이용자가 세미나실을 이용할 때는 사용료 약 30%를 정액 감면하고, 반나절만 사용할 때는 50% 경감한다.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 다자녀 가정, 자원봉사 마일리지 소지자에게도 정도에 따라 시설 사용료를 감면하고 예약은 매주 수요일 오전 9시 기준, 6주 이내에 할 수 있다.

 

유명기 산림산업과장은 “‘숲나들e’ 통합 예약 시스템 운영으로 군민은 물론 더 많은 국민이 편리하게 휴양시설을 이용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천· 백아산 자연휴양림은 울창한 숲과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투숙객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특히, 백아산 하늘다리는 화순 8경 중 하나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작년 한 해 관광객 약 3만5000명이 휴양림을 찾았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화순군청 산림산업과 산림휴양팀(061-379-3732)에 문의하면 된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전동평
  12. 김준성
  13. 임택
  14. 이낙연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