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3함대 황세웅 중사, 휠체어 탄 동생과 마라톤 대회 5km코스 완주 ‘훈훈’

기사입력 2019-11-22 오후 1:37:5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해군 제3함대사령부(사령관 이성열 소장) 소속 3훈련전대 황세웅 중사가 지난 9일(토) 진해에서 개최된 ‘해군과 함께 달리는 제12회 진해 마라톤 대회’에서 휠체어 탄 동생과 함께 참가해 완주하면서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사진제공=제3함대사령부

 

황 중사의 동생 황인호 씨는 5년 전 사고로 경추신경을 다쳐 사지마비 1급 장애 판정을 받게 됐다. 황씨는 긴 투병생활 중 매우 힘든 시간을 겪었지만 의지를 가지고 재활운동을 열심히 한 결과, 휠체어를 타고 팔을 조금씩 움직일 수 있게 됐다.

 

5년간의 병원생활 후 올해 10월 31일(목) 퇴원하여 세상에 나온 황인호 씨는 사회에서 새 출발을 다짐하는 계기로 삼기 위해 해군 간부인 형과 함께 5km 마라톤 대회에 참가하게 됐다. 황 중사는 따뜻한 형제애로 동생의 휠체어를 끌면서, 어려움을 극복하고 결국 코스를 완주했다.

 

▲ 9일(토) ‘제12회 진해 마라톤대회’에서 5km 마라톤을 완주하고 형 황세웅 중사와

동생 황인호씨가 친구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제3함대사령부)


형 황세웅 중사는 “저와 동생은 지금까지 한 번도 떨어진 적이 없었고 음악밴드 활동도 같이 할 정도로 많은 시간을 함께 보냈다. 동생이 하루빨리 완치해서 예전처럼 함께 뛸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동생 황인호씨는 “형은 항상 자랑스럽고 듬직했다. 형을 보며 많은 힘을 내고 있고 꼭 재활에 성공해서 형처럼 나라를 위해 봉사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