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전남 ‘남도한바퀴’, 다양한 가을 테마 코스로 개편 운항

기사입력 2019-09-12 오후 10:35:5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전라남도의 대표적인 버스 여행상품 ‘남도한바퀴’가 가을철을 맞아 오는 16일부터 12월 1일까지 해안트레킹, TV여행 프로그램 방송코스, 목포해상케이블카 등 다양한 가을 테마 코스로 개편해 운항한다.

 

▲ 낙안읍성

 

가을여행 하면 대부분 단풍여행을 떠올릴 만큼 그 소재가 전국적으로 한정된 것을 감안, 전라남도가 비교우위 관광자원을 바탕으로 새 가을여행 소재를 개발하고 남도한바퀴 가을테마 상품으로 운영해 새 트렌드를 이끌겠다는 방침이다.

 

새롭게 시도되는 대표적 가을여행 코스는 ‘가을해안 트레킹’이다. 전남은 전국 해안선의 46%, 갯벌의 42%, 섬의 65%를 차지하고 있으며 서해와 남해 2면을 바다로 가지고 있어 천혜의 바다 풍경을 감상하면서 즐길 수 있는 트레킹 장소로 제격이다.

 

선선한 가을에 전남의 해안을 따라 걸으면 남도의 섬과 함께 펼쳐진 바다 풍경과 다양한 수목이 형형색색으로 물든 단풍의 환상적 아름다움에 빠져들 수 있다.

 

▲ 담양 메타세콰이어길

 

가을해안 트레킹이 포함된 코스는 고흥 쑥섬여행, 완도 생일도여행, 해남․진도 쏠비치와 접도, 신안 다이몬드제도여행 등 총 12개 코스다.

 

이번 가을코스에는 또 한 공중파방송의 ‘배틀트립’ 여행 프로그램에 소개된 곳을 2개의 특별상품으로 구성했다. 지난 7일 가수 붐과 아나운서 김환이 배틀 참가자가 돼 담양, 무안, 영광, 함평을 여행하면서 실속 있는 정보와 꿀팁을 재미있게 소개했다. 방송을 보고 전국에서 찾아오는 관광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돼 남도한바퀴 상품을 통해 이곳을 방문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7월 문을 연 진도 대명쏠비치와, 6일 개통한 목포해상케이블카도 가을코스에 담았다. 진도 대명쏠비치는 지중해 해안 프로방스 지역을 연상케 하는 호텔&리조트다. 진도의 아름다운 바다 전망과 어우러진 해안산책로가 일품이다. 목포해상케이블카는 바다 위를 나는 3.23km의 국내 최장 케이블카로 유달산과 다도해의 비경을 담아 전국 관광객에게 짜릿한 여행을 선물하고 있다.

 

▲ 순천만국가정원

 

이외에도 가을 야경, 가고 싶은 섬, 전통시장, 1박2일 코스 등 다양한 테마코스도 가을 분위기에 맞게 새롭게 개편했다.

 

남도한바퀴 요금은 1일 코스 9천900원을 기본으로 운행 비용을 고려해 섬 여행, 1박 2일 상품 등은 상향된 요금으로 운행한다. 관광객 이동 편의를 높이기 위해 광주종합버스터미널(유스퀘어)에서 출발, 광주송정역을 경유해 운행한다. 자세한 노선 검색과 예약은 온라인 남도한바퀴 누리집이나 전화(062-360-8502)로 할 수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광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