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곡성군, 제19회 곡성심청축제 10월 개최 준비 착착

- ‘오 마이 갓! 심청페스티벌’ 슬로건으로 이색 프로그램 가득

기사입력 2019-09-09 오후 5:15:0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 올해로 열아홉번째를 맞는 곡성심청축제가 10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섬진강기차마을에서 열릴 예정이다.

 

9일 곡성군은 ‘제19회 곡성심청축제’는 올해 ‘오마이갓 심청 페스티벌’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전통과 현대를 잇고 전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색다른 변화를 꾀하고 있다고 전했다.

 

축제는 메인 공연무대인 ‘중앙광장’을 중심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게 된다. 중앙광장에서는 송가인 등 초청가수 무대는 물론 군민과 지역 예술인이 직접 만드는 공연, 심청 창극 등 문화공연이 쉴 새 없이 진행된다.

 

잔디광장에서는 축제 슬로건에 맞춰 매일 3회씩 ‘오 마이 갓림픽’이라는 이색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갓탑 쌓기, 갓을 던져라 등 ‘갓’을 이용한 다양한 대결을 펼쳐 최후의 1인에게 선물을 증정하는 포로그램이다. 또한‘갓 과 풍선’으로 만든 포토존 등 풍성한 볼거리, 즐길거리도 준비되어 있다.

 

축제장 곳곳에는 인생샷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도 조성된다. 제2주차장에서 축제장으로 들어오는 진입로에는 ‘상수리길 포토로드’가, 중앙광장 입구에는 현대판 심청과 갓을 형상화한 조형물이 만들어질 예정이다. 장미공원 내 소망정‘월하정인 포토존’에는 청사초롱 길이 만들어지며 한복을 대여해 연인들이 달빛 아래 낭만적인 데이트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장미공원에서는 아늑한 분위기에서 여유롭게 가을장미의 자태와 향기에 흠뻑 취해볼 수 있다. 요술랜드 주변은 추억과 즐거움이 있는 7080거리로 꾸며지며 곡성군 11개 읍면이 거리 버스킹, 심청주막 등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부대행사로 펼쳐지는 곡성농악 경연대회, 농산품 팜마켓, 향토음식점 등도 볼만한 구경거리다.

 

축제장을 벗어나도 즐길거리가 풍성하다. 기차마을 전통시장에서 인피오라타 꽃길 조성 체험을 할 수 있으며, 다양한 먹거리와 소품들이 가득한 기차당뚝방마켓도 펼쳐진다.

 

한편, ‘제19회 곡성심청축제, 오마이갓 심청’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곡성군청 문화체육과(☏ 061-360-8348)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