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장성 황룡강 대규모 테마 정원 조성 큰 ‘주목’

기사입력 2019-08-28 오후 4:05:3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사진=장성군 제공)

 

-10월 1일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 개막에 맞춰 준비
-‘컬러’, ‘이야기’, ‘빛’… 세 가지 테마로 조성

 

[중앙통신뉴스] 오는 10월 1일 ~ 13일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 황룡강에서 펼쳐지는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이하 노란꽃잔치)에 조성될 테마정원이 벌써부터 크게 주목받고 있다.

 

장성군은 지난해 관람객들의 호응이 높았던 황화코스모스, 백일홍, 핑크뮬리와 함께 올해에는 세 가지 테마를 바탕으로 한 대규모 테마정원을 조성하기로 했다.

 

제2황룡교부터 서삼교까지 이어지는 ‘오색정원’은 컬러(color)를 주제로 핑크뮬리 정원과 백일홍, 메밀꽃 정원 코스모스 정원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 서삼교에는 장미터널과 꽃 조형물이 준비되며, 인근 황룡시장에서는 관람객들을 위한 페스티벌도 열린다. 거리는 1.4km로 전부 둘러보는 데에는 약 50분 가량 소요된다.

 

이야기(story)를 주제로 꾸며지는 ‘황룡정원’은 서삼교부터 장안대교까지 약 1km 구간이다. 옐로우핑크 정원과 포인트 가든, 드레스가든과 포토조형물이 설치되며 황룡강 위에는 아쿠아가든이 조성돼 운치를 더한다. 또 앵무새 체험관과 화훼 체험장 등 다양한 즐길거리도 마련된다.

 

해바라기정원과 연꽃정원, 수수‧조꽃 정원 등으로 이뤄진 ‘태양정원’은 빛(light)을 주제로 하며, 장안대교에서 황미르랜드까지 약 0.8km 구간에 조성된다. 황미르랜드 해바라기 정원은 지난 8월 16일 해바라기 식재 거버넌스 행사를 통해 군민과 함께 축제의 시작을 선포한 곳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올해 노란꽃잔치는 4년여 만의 KTX 장성역 재정차 등 각종 호재가 맞물려, 주위에서 대성공을 예상하고 있다”면서 “더욱 아름답고 웅장하게 조성되는 황룡강 꽃길과 세 가지 테마 정원, 풍성하고 짜임새 있는 행사들을 장성군민과 함께 알차게 준비하고 있으니 많이 찾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노란꽃잔치는 ‘가고 싶은 옐로우시티! 걷고 싶은 황룡강!’이라는 슬로건 아래, 10월 1일 오후 6시 장성공설운동장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갖는다. 개막식에는 축하공연과 불꽃놀이 등 볼거리가 풍성하게 준비되며, 장성군민의 날 시상식도 함께 열려 그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명현관
  8. 김영록
  9. 이동진
  10. 김준성
  11. 정종순
  12. 임택
  13. 서대석
  14. 이낙연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