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시, 취약계층 안전 지원 등 막바지 폭염대책 ‘총력’

기사입력 2019-08-14 오후 5:11:2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윤 산 기자]광주광역시가 이달 하순까지 폭염이 계속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독거노인, 장애인 등 폭염 취약계층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등 막바지 폭염대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14일째 폭염특보가 지속되는 가운데 폭염에 취약한 노인과 장애인, 야외 현장 작업자를 중심으로 온열질환자 등 폭염피해가 급속히 늘어날 것으로 보고 이들에 대한 특별대책을 강화하고 있다.

 

우선, 재난도우미 2500명을 활용해 독거노인세대에 대한 전화안부와 방문간호를 강화했다. 동네 어르신들이 많이 이용하는 경로당에는 지역자율방재단원들이 방문해 냉방설비를 점검하고 냉방용품을 지급하며 어르신들의 안전을 살피고, 보건소에서는 건강 취약가구를 위한 방문 건강관리를 하고 있다.

 

시는 공공기관이 발주한 대형 공사장에 취약시간대 휴식제 이행을 독려하고, 농촌지역 마을 방송과 이장 등을 통해 어르신들의 야외 영농활동 자제를 위한 홍보에도 힘쓰고 있다.

 

한편, 시는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등 52억원을 들여 도로 표면의 복사열을 줄이는 쿨페이브먼트 시설 6곳, 물안개 살포시스템인 쿨링포그 시설 9곳, 건물 옥상의 복사열을 감축시키는 쿨루프 사업 57곳, 주요 도로변 고정식 그늘막 174곳 설치 등 폭염 저감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자치구에 맞춤형 야간 무더위쉼터 운영, 경로당 등 무더위쉼터 냉난방비 지원, 살수차 운영 등에 5억600만원을 지원하는 등 폭염으로부터 시민 안전을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환경·기후 분야 전문가, 기관·단체 등과 올해 추진한 폭염대응을 위한 다양한 인프라 구축사업과 폭염대응사업 현장을 점검해 분석하고 내년도 폭염대응 계획에 반영할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