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건

완도해경, 말다툼 중 칼에 베인 50대 긴급이송

기사입력 2019-08-13 오전 10:54:5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12일 청산도에 가슴을 칼에 베인 50대 응급환자를 긴급 이송했다고 밝혔다.

 

13일 완도해경에 따르면, 어제 저녁 6시경 완도군 청산도 도청리 길에서 정모씨(남, 59세, 피해자)와 박모씨(남, 66세, 가해자)가 말다툼을 한 후 화가 난 가해자가 본인의 집으로 불러 커터칼을 이용해 피해자 가슴에 상해를 가하여 청산보건지소에서 응급처치 후 병원 진료가 필요하여 저녁 7시 02분경 완도해경서 상황실로 신고접수 하였다.

 

완도해경은 경비정을 급파해 환자와 보호자, 가해자, 호송경찰관 등 5명을 탑승시킨 후 완도신전용부두에 도착, 밤 9시 3분경  환자 등 3명을 119구급대, 가해자는 완도경찰서 지능범죄수사팀에 인계하였다고 밝혔다.

 

한편, 환자는 목포소재종합병원으로 이송되어 생명에는 지장이 없으며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고 해경은 전했다.

 

▲ 완도해경 제공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광배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