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광주 동구 ‘문화재야행 달빛걸음’ 공연.체험 프로그램 다채

기사입력 2019-08-06 오후 4:09:5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마스터즈대회가 열리는 9~10일 이틀간 2019년 광주문화재야행 ’달빛걸음‘ 행사를 개최한다.

 

저녁 6시부터 11시까지 옛 전남도청과 서석초등학교,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일원에서 개최되는 ‘달빛걸음’은 지난 2017년도부터 시작된 문화재청 공모사업으로, 문화재 스토리텔링이 어우러진 다양한 공연과 체험, 투어 프로그램을 다채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야행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행사 9일 저녁 7시30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하늘마당에서 국악인 오정해씨가 출연해 축하공연 및 개막 퍼포먼스, 스토리투어 등으로 한여름 밤을 화려하게 수놓는다.

 

 

5·18민주광장 등 문화전당 일원에서는 놀이패 ‘신명’이 선보이는 마당극 ‘오월, 광주’를 비롯해 △오월과 광주역사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문화재 톡톡 인문학살롱’ △동구 곳곳의 문화재를 배우고 즐기는 ‘문화재 골든벨’ △주먹밥 만들기 체험 ‘한컵 주먹밥집’ △마을장인들과 활동가들이 셀러로 참여하는 마을장인전과 마을마켓 △페이퍼토이와 3D입체퍼즐을 만들 수 있는 ‘문화재 달빛공방’ 등이 진행된다.

 

광주읍성 옛터에서는 빛의 화가 오지호 화백의 작품 ‘남향집’을 모티브로 ‘시대거리극’과 동구 곳곳 문화재를 영상과 체험으로 접하는 ‘쏙쏙 동구문화재 야학’이 펼쳐진다.

 

서석초등학교 일원에서는 이춘봉 악기장, 조기종 화류소목장과 함께 토크·전시·체험 등을 진행하는 ‘무형문화재와 특별한 만남’을 비롯해 △단청체험과 대형윷놀이, 팽이 돌리기 등을 즐길 수 있는 ‘달빛전통놀이마당’ △독립출판물을 만날 수 있는 ‘달빛아래 작은 책방’ △아날로그 감성과 청년들의 열정이 예술로 만나는 ‘컬러링 아트체험’ 등을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맞아 광주를 찾은 외국인 방문객들을 위한 미션레이스 ‘헬로, 광주문화재야행’ 프로그램이 처음 선보이고, 문화해설사와 함께 문화재를 둘러보는 ‘야(夜)한 탐방’은 5가지 테마로 세분화돼 진행된다.

 

전통한옥 ‘오가헌’에서도 9일 수영대회 문화예술행사지원사업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방문객들에게 버블·풍선아트를 선보이고 차·다과를 제공하는 한편, 소리꾼 김산옥씨가 출연해 셰익스피어 희극 ‘한여름 밤의 꿈’을 모티브로 김삿갓과 논개가 등장하는 복합장르 음악극을 공연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광주 지자체 중 유일하게 선보이는 문화재야행 ‘달빛걸음’이 올해도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시민 여러분들을 맞을 준비를 마쳤다”면서 “무더위에 지친 밤, 이색 볼거리를 선사하는 달빛걸음에 가족·친구·연인들과 함께 오셔서 품격 있고 광주다움이 있는 역사문화체험의 시간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