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서경덕 교수, "일본군 위안부 늘 왜곡" 아베 비판 영상 캠페인 시작

기사입력 2019-08-05 오후 4:48:5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영어 영상 주요 장면중 일본 아베 총리의 일본군 위안부에 관한 역사왜곡 발언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일본군 위안부 역사를 전 세계 유력 매체에 꾸준히 알려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이번에는 SNS를 통해 '강제성'을 부인하는 일본 아베 총리를 비판하는 영상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45초 분량의 애니메이션 영상은 지난 3년 전 페이스북에 광고를 올려 큰 화제가 됐던 영상으로, 이번에는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유저들과 함께 전 세계에 널리 퍼트리는 캠페인을 벌이는 것이다.


서 교수는 "최근 독일 및 일본 전시회에서 소개된 '위안부 소녀상' 작품이 철거되는 등 일본 정부가 전 세계를 대상으로 일본군 위안부 역사를 지우기 위해 압박중이다"고 전했다.


또한 "어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또 한분이 별세하셨고 이젠 생존자가 20명 밖에 남지 않아 일본군 위안부 역사왜곡을 일삼는 아베 정권을 좀 더 적극적으로 알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이번 영상은 세계 주요 국가 리더들의 일본군 위안부에 대한 발언을 담았고 특히 영어, 중국어, 스페인어 등 3개 국어로 SNS 내 설명글을 첨부하여 세계인들 누구나 쉽게 이해할수 있도록 제작됐다.


또 아베 총리를 애니메이션으로 형상화하여 "일본이 국가적으로 여성을 성노예로 삼았다는 근거없는 중상이 전 세계에 퍼지고 있다"라는 실제 발언을 영상안에 그대로 넣어 잘못된 역사인식을 비판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이번 화이트리스트 제외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 뿐만이 아니라 강제징용 등 일본의 역사왜곡을 전 세계에 널릴 알릴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서 교수팀은 다가오는 광복절을 맞아 '아베의 거짓말'을 주제로 한 새로운 영상을 제작중이며 전 세계 네티즌들에게 널리 알릴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정종순
  10. 임택
  11. 이동진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