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시, 시민안전 위한 특단의 조치 “폭염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기사입력 2019-08-02 오후 2:55:4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윤 산 기자]광주광역시가 연일 이어지는 폭염에 시민안전을 지키기 위한 특단의 조치로 오늘(2일)부터 폭염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비상근무에 돌입한다.

 

광주시는 "이번 조치는 기온 35℃가 3일 이상 지속될 경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는 것이 원칙이나 지난 1일 광주 일부 지역에서 기온 35℃가 관측됨에 따라 태풍, 호우 등 특별한 기상변화가 없는 한 장기간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고 폭염을 재난 상황으로 관리해 선제대응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시 긴급 폭염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시민안전실장을 본부장으로 상황관리반, 홍보지원팀, 건강관리반, 시설관리반 등 4개 반으로 구성되고 13개 폭염 관련 협업부서가 시민안전을 위한 현장밀착형 대응을 실시한다.

 

상황관리반은 폭염 상황관리 총괄 및 추진상황을 관리하고 홍보지원팀은 폭염대처 행동요령을 배포한다. 건강관리반은 폭염 피해현황 파악, 폭염구급대 운영, 폭염취약계층 보호 관리 등의 임무를 맡고 시설관리반은 폭염 취약사업장 근로자 및 시설물 안전대책 등을 실시한다. 

 

시는 각 자치구도 대책본부를 가동토록 해 폭염 대응에 적극 공조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수시로 협업회의를 열어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대책을 논의하고 폭염저감시설 등 긴급예산이 필요할 경우 재난관리기금과 예비비를 신속히 투입해 시민안전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특히 폭염이 장기화 될 것을 대비해 지역자율방재단이 수영대회에서 실시한 폭염 탈출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맞춤형 무더위 쉼터운영과 다중밀집지역 살수차 운영확대, 안전캠페인 실시 등 폭염현장 위주로 시정 행정력을 결집해 나가기로 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