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교육

광주체고 안세영 선수, 세계배드민턴연맹 월드투어 두 번째 우승

기사입력 2019-07-08 오후 6:06:4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대한민국 배드민턴 국가대표 안세영(광주체고2) 선수가 현지시간 7일 캐나다 오픈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여자단식에서 우승했다. 개인 통산 두 번째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우승으로 현재 41위인 세계랭킹에도 변동이 있을지 주목된다.

 

안세영 선수가 2020년 5월1일까지 BWF 랭킹 16위 안에 들면 대한민국에 배정되는 ‘2020 도쿄올림픽 올림픽 배드민턴 단식 출전권’이 한 장에서 두 장으로 늘어난다.

 

‘주니어 세계랭킹 941위’에서 현재 순위까지 올라 온 안세영 선수는 이번 캐나다오픈 32강에서 Wen Chi HSU 선수(세계랭킹 578위)를 2-0(21-16, 21-14)으로, 16강에서 일본 Hirari MIZUI 선수(세계랭킹 120위)를 2-1(15-21, 21-10, 21-6) 역전승으로 이기고 8강에 진출했다.

 

8강전에서는 대회 1번 시드인 캐나다의 에이스 미셸 리(세계랭킹 14위) 선수를 2-1(21-15, 19-21, 21-3)로 제압했으며 준결승전에선 독일의 파비엔 데프레즈(세계랭킹 79위)를 2-0(21-17, 21-12)으로 꺾고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에서는 한국 김효민(24·인천국제공항, 세계랭킹 44위) 선수를 0-2(13-21, 13-21)로 이기고 올라온 왕즈이(19·중국, 세계랭킹 165위) 선수를 만났다.

 

2게임에서 20대20까지 가는 접전 끝에 안세영은 왕즈이를 2-0(21-15 22-20)으로 꺾고 대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효민 선수는 동메달을 가져갔다.

 

세계배드민턴연맹 누리집(https://bwfbadminton.com/)은 8일(한국기준) 첫 화면인 배드민턴 월드뉴스 코너에서 안세영 선수를 ‘Teen Prodigies in Limelight in Canada’(캐나다에서 세상의 이목을 끈 십대 영재)라고 소개했다.

 

안세영은 지난 5월 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선수권에서 세계랭킹 1위 타이쯔잉(대만)을 격파하기도 했다.

 

안세영 선수를 지도했던 광주체고 김명자 배드민턴감독은 ''교장선생님도 세영이 경기를 계속 체크하시며 보고 있다. 세영이의 미세한 몸동작 하나 하나 예민하게 지적을 해주신다“며 ”계속된 월드투어에 몸 상태가 조금 걱정이 됐지만 메디컬팀이 같이 동행해 줘서 조절이 잘되었고 걱정할 정도는 아니며 노력은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만큼 성실하게 잘하고 있으니 (국민들이) 간절하게 원하고 응원해 준다면 세영이가 바라는 행복한 순간이 오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세영은 바로 미국 LA로 이동해 7월 9일부터 14일까지 퓰러튼(Fullerton Titan Gym)에서 개최되는 BWF 월드투어 슈퍼300 미국오픈에 참가한다. 첫 게임(32강)은 미국 Disha GUPTA(세계랭킹 104위) 선수와 치른다. 광주체고 배드민턴부 동료들과 전 교직원들은 ”안세영 팬으로서 또 한 번의 우승을 간절히 응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