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강진군, 저온유통체계 구축으로 “화훼 1번지 우뚝”

기사입력 2019-05-09 오후 5:21:1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수출용 수국 상하차 작업현장을 방문한 이승옥 군수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전남 강진군이 10일 강진국민체육센터 일원에서 ‘2019년 원예생산기반 활력화 공모사업’선정으로 지원받게 된 저온수송차량 13대의 시승식을 개최한다.
 
그린화훼영농조합법인(대표 김양석) 주최로 열릴 시승식 행사는 법인회원, 화훼산업 관계자 및 이승옥 강진군수 등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그린화훼 김양석 대표는 “그동안 절화수국은 일본 현지에서 네덜란드산에 비해 수출과정에서 신선도 유지 등의 문제로 상대적으로 저평가 되는 실정이었지만 이번 원예생산기반 활력화 공모사업으로 4억 3천만 원을 확보해 저온 저장고 7동과 저온 수송차량 13대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며 “저장.수송 등 저온유통체계 완전 구축으로 수출 경쟁력 향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화훼산업은 강진군의 역점사업으로 수국, 작약, 장미 등 36ha 규모로 재배되어 절화수국은 전남의 61%, 장미는 73%를 생산하는 등 점유율 각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이번 공모사업의 경우 전체 사업비의 10%만 군비를 투입, 군비 부담을 최소화하여 예산절감 효과와 동시에 전국 최고 화훼단지 육성할 수 있는 초석이 마련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그린화훼영농조합은 10년 전 절화수국 일본 수출을 시작으로 그동안 각고의 노력을 통해 누적 수출량 53만본, 27억 원의 수출 실적을 올렸으며, 20명 회원농가와 4.9ha의 재배면적으로 총 생산량의 45%, 국내 대일 수출물량의 91%를 차지하고 있는 강진의 대표 화훼생산단지이다.

 

또 수출 소비시장 요구에 발 빠르게 대처하고 고품질의 규격화된 수출용 수국 맞춤형 생산을 위해 선진 재배기술을 지속적으로 습득하여 화훼 수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팜파티와 각종 체험 프로그램 운영 등으로 농업의 6차 산업화에도 힘을 쏟아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18년 농산물 전문 생산 최우수단지로 선정되었다
 
더 나아가 올해에는 절화수국 생산 및 수출 경쟁력 향상을 위해 시설원예 현대화 등 4개 사업에 참여.선정 되는 등 생산시설 확대와 유통망 개선에 노력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김영록
  6. 명현관
  7. 최형식
  8. 김철우
  9. 정종순
  10. 임택
  11. 이동진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윤행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