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완도군, ISS 참가 “2021국제해조류박람회 외국인 관람객 유치 총력”

기사입력 2019-05-03 오후 3:35:0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2019국제해조류심포지엄에 참석한 국제조류학회 회원들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완도군은 지난 4월 29일부터 5월 3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2019국제해조류심포지엄(ISS2019)에 신우철 완도군수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이 참가해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홍보 및 외국인 관람객 유치 활동을 활발히 전개했다.

 

ISS는 해조류와 관련한 세계 유일의 국제기구로 1952년 영국 에딘버러에서 처음 열렸으며 3년마다 개최지를 옮겨가며 개최하고 있으며 제주 ISS2019에는 62개국에서 해조류 관련 전문가, 바이어, 학자 등 약 1,000여 명이 참여했다.

 

완도군은 심포지엄이 열리고 있는 제주컨벤션센터에 홍보 부스를 설치하고 2017박람회 성과와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개최 계획을 영상으로 홍보하고 기념품을 배부하며 홍보 활동을 전개했다.
 
심포지엄 개막에 앞서 프랑스를 비롯한 18개국 63명의 참가자들은 4월 27일부터 28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완도 해조류 및 어패류 양식장과 가공기업 팸투어를 실시했다.


팸투어에 참여한 록키 드나이스(Rocky De Nys) 호주 제임스쿡 대학교 교수는 “완도의 넓은 해조류와 어패류 양식장은 정말 인상적이며 해조류를 이용한 뷰티, 의약, 바이오 에너지 산업 등 부가가치 높은 산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잠재력이 풍부하다며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에 꼭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완도군은 심포지엄에 참여한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참가 의향서를 접수한 결과, 27개국 151명이 참가 뜻을 밝힘으로써 2021해조류박람회 외국인 유치 전략에 청신호를 밝혔다.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는 2021년 4월 16일부터 5월 9일까지 ’치유의 바다, 바닷말이 여는 희망의 미래‘라는 주제로 완도항 해변공원 일원과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 부행사장에서 개최한다.
 
2014년, 2017년에 개최한 두 번의 박람회는 해조류의 가치 재조명과 식용 산업 발전에 기여했다면 2021년 박람회는 생물 의약, 뷰티, 환경, 바이오 에너지 등 다양한 산업과 4차 산업을 융·복합 발전시켜 부가가치 높은 산업으로 발전시킨다는 전략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에서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해양치유산업과 해조류박람회를 연계하여 해양치유 자원인 해조류 가치 확산 및 산업 발전에 기여한다는 전략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정종순
  8. 김철우
  9. 문재인
  10. 이동진
  11. 김준성
  12. 명현관
  13. 임택
  14. 전동평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