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이용섭 시장 “광주공동브랜드 판로 확보, 중기와 건설사 상생 기대”

기사입력 2019-04-29 오후 8:31:2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광주시, 공동브랜드 제품 지역 건설업체와 만남의 날 행사

광주시-시의회, 한목소리로 지역 중소기업제품 판로확보 앞장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광역시는 29일 광주과학기술진흥원에서 ‘광주공동브랜드 참여기업과 지역 건설사와 만남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광주공동브랜드 참여기업의 자생환경 구축과 안정적인 판로 확보를 위해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호반건설, 중흥건설㈜, ㈜영무토건 등 35개 건설사와 디케이㈜, ㈜인아, ㈜현성오토텍 등 17개 광주공동브랜드 참여기업, 광주시, 광주테크노파크, 광주상공회의소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광주공동브랜드(CITY OF PEACE) 참여기업 소개, 제품설명 및 전시, 건설업체와 개별 상담, 현장 구매계약 체결 등을 진행했다.

 

특히, 이날 현장에서 공동브랜드 참여기업인 ㈜인아와 ㈜영무토건이 1억8000만원 상당의 제품 구매계약을 체결했다.

 

광주시는 광주공동브랜드에 참여한 기업제품의 판로 확보를 위해 지역건설업체와 ‘지역 가전제품 판로지원 등 상생협약’을 체결해 공동브랜드 참여기업이 생산하는 제품 중 아파트, 원룸, 도시형 주택 등에 공급이 가능한 완제품에 대해 지역 건설업체가 우선 구매하도록 하는 등 지역중소기업 판매처 다변화를 위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 공동브랜드를 비롯한 지역 가전산업의 자생적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역 가전업체를 방문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자치구, 교육청 등을 방문해 지역 생산제품 활용을 요청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광주시는 시의회와 협력해 김동찬 의장, 황현택 산업건설위위원장, 반재신 의원 등 시의원이 참여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공동브랜드 제품 구매 활성화 및 지역제품 구매 분위기 조성을 위해 한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이와 관련, 학교 등 공공기관에서 우리지역 중소기업 공기청정기 등 우수제품을 우선 구매하도록 협조 요청해 남구에서 지역제한 입찰 등을 통해 공기청정기 335대를 구매할 계획이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지역 중소기업은 대기업 못지않은 고품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지만 브랜드 인지도가 낮아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이번 행사를 계기로 공동브랜드 판로 확보가 촉진되고 건설사와 중소기업 간 동반 성장과 함께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도록 광주시 차원에서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어 “가전산업은 최근 초미세먼지, 황사 등 공기질 악화로 급부상하고 있는 산업분야로 친환경 공기산업 육성을 위해 3000억여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며 “LG전자와 공기산업 육성 협력 MOU를 체결함으로써 대기업과 지역기업 간 공동연구를 통한 지역기업의 경쟁력을 제고하는 등 지역 가전산업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공동브랜드(CITY OF PEACE)는 지난 2016년 대기업 가전 생산라인 일부 해외 이전에 대응해 대기업 의존형 가전산업 생태계를 완제품 생산체계로 전환해 지역 가전산업의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광주시에서 전략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정종순
  9. 이동진
  10. 명현관
  11. 임택
  12. 이윤행
  13. 전동평
  14. 김준성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